두산, 백두산부대 두산밥캣 소형건설장비 기증

안희민 기자 ahm@ekn.kr 2016.12.21 21:29:0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밥캣장비기증2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왼쪽에서 네 번째)은 12월 21일 강원도 양구 백두산 부대(21사단)를 방문해 제설 작업 등에 사용할 두산밥캣 컴팩트 트랙로더와 어태치먼트를 기증한 뒤 김혁수 사단장(오른쪽에서 세 번째), 스캇박 두산밥캣 사장(오른쪽에서 두 번째) 등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


두산, 백두산부대 두산밥캣 소형건설장비 기증

[에너지경제신문 안희민 기자] 두산은 강원도 양구 소재 백두산부대(육군 21사단)에 제설작업 등 야외작업을 돕기 위한 용도로 두산밥캣의 컴팩트 트랙 로더(Compact Track Loader) 1대와 어태지먼트(Attachment) 4종을 기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백두산부대에서 열린 기증식에 참석한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은 "겨울에 눈이 많이 와서 장병들 고생이 많을 텐데 이 장비가 조금이나마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컴팩트 트랙 로더(CTL)는 세계 소형건설기계 1위 기업인 두산밥캣의 대표 제품으로, 전면부에 장착하는 어태치먼트를 갈아 끼우는 것만으로 건설현장 뿐 아니라 제설작업, 자재운반 등 여러 가지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두산은, 지난 8일 박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백두산부대에서 진행된 ‘사랑의 차(茶) 나누기’ 행사에서 겨울철 잦은 강설로 인해 부대원들의 고충이 크다는 이야기가 나와 지원 방법을 찾다가 두산밥캣 장비를 전달하게 됐다.

두산 관계자는 "군부대 특성을 고려해 다양한 작업환경에서 폭넓게 사용하는 용도로 두산밥캣의 컴팩트 트랙 로더가 가장 적당할 것 같아 지원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아파트'에서 살아남기...층간소음, 층간흡연에 식칼 투척까지
[카드뉴스] '아파트'에서 살아남기...층간소음, 층간흡연에 식칼 투척까지 [카드뉴스] 선생님은 '24시간' 상담센터?...워라밸 원하는 교사들 [카드뉴스] [카드뉴스]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등재된 '조선의 기록들' [카드뉴스] 5·18민주화운동 38주년...오월의 광주, 민주주의를 향한 외침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