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 “여성 폭행, 사실과 다르다”

복현명 기자hmbok@ekn.kr 2017.08.13 18:59:12

 
김광수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 (사진=연합)

[에너지경제신문 복현명 기자] 김광수 국민의당 의원은 13일 "여성 폭행, 사실과 다르다"며 "경찰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그는 "정치인을 신롸가 중요한데 그 신뢰에 난타를 당하고 있다"며 "물의를 일으켜 도민이나 아껴주는 분들에게 죄송하다"고 언급했다.

김 의원은 "A씨는 2010년 선거때 캠프에서 나를 도와줬던 여성으로 자주 대화를 나눴는데 그날 연락이 와 극단적인 이야기를 하길래 A씨의 집에 간 것"이라며 "A씨가 갑자기 칼을 들고 자해를 하려고 해 너무 다급해 뒷쪽에서 칼을 빼앗았는데 내 오른손이 깊이 찔렸고 제압하는 상황에서 경찰이 들어왔다"고 했다.

이어 "A씨의 상태는 통제불능이었고 출혈이 심했지만 내가 가해자처럼 보이니까 경찰은 수갑을 채웠고 방법이 없어 저항 없이 찼다"며 "전주 서신지구대로 가서 상황설명을 한 후 출혈이 심하니 경찰이 119 응급차량을 불렀다"고 설명했다.

또 A씨의 남편이라는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 무근"이라며 "미국 비자와 비행기표를 갑자기 구할 수 없는데 미국으로 도망갔다는 것은 마녀사냥 같다"고 언급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근로시간단축 초읽기 '주 68시간 > 52시간'
[카드뉴스] 근로시간단축 초읽기 '주 68시간 > 52시간' [카드뉴스] '문재인 케어' 핵심 내용과 쟁점들 [카드뉴스] 세종대왕은 '세종'으로 불리지 않았다 [카드뉴스] [카드뉴스] 재점화된 '낙태죄' 폐지 논란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