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탈원전 되면 산업용 전기료 폭탄, "5조원 추가부담, 상승세 OECD 최고"

윤성필 기자yspress@ekn.kr 2017.09.13 17:57:37

 

- 탈원전으로 전기요금 개편되면 기업당 5,700만원, 약 5조원 추가부담 

- 주택용 대비 산업용 요금 증가폭 OECD국가 중 최고 수준 


▲건설이 중단된 신고리 5,6호기 현장모습. (사진=연합)



우리나라가 산업용 전기요금이 더 이상 싼 곳이 아니라, 주택용 대비 OECD 중 가장 비싼 나라로 치닫고 있다.

또한 정부의 탈원전 정책에 따라 산업용 전기요금이 개편되면 많게는 기업당 5,700만원씩 전체 약 5조원의 추가부담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 소속 정유섭(인천 부평갑)의원은 13일 한전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정부의 산업용 전기요금 개편방침에 따라 내년에 개편 시 지난해 요금기준 최대 16.5%가 인상돼 기업당 5700만원을 추가로 부담해야 한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정유섭 의원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6월 고리1호기 영구정지 선포식에서 산업용 전기요금 개편 방침을 밝힌 데 이어, 7월 국정운영 5개년 계획 발표 시 내년도 산업용 전기요금의 인상을 공식화했다.

현재 산업용 전기요금은 전기사용이 적은 심야시간대나 주말에 평소보다 낮은 단가를 적용하는 경부하 요금제를 채택하고 있는데, 산업부와 한전은 이 경부하 요금의 할인율을 축소하거나 주말 경부하요금 적용제도를 폐지할 방침이다.

clip20170913135442

▲자료제공 =정유섭 의원실


clip20170913135517

▲자료제공 =정유섭 의원실


정 의원은 한전으로부터 2016년 산업용 전기요금의 시간대·계절별 납부내역을 제출받아 경부하 요금의 할인율을 최소 10%에서 최대 90%까지 축소 시 추가로 부담해야 할 전기요금을 분석한 결과 지난해 요금 대비 최소 4962억원에서 최대 4조4660억을 추가 부담해야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주말 최대부하 시간대에 경부하 요금이 적용되는 할인제도를 폐지할 경우 지난해 요금 기준으로 4532억원을 추가 부담해야 된다.

이를 합하면 산업용 전기요금은 지난해 요금 대비 최소 8494억원에서 최대 4조9192억원이 늘어나고, 개별 기업(호) 당 요금으로 환산 시 최소 1100만원에서 최대 5722만원의 요금을 추가 부담해야 된다.

이는 지난해 납부요금 기준으로 연간 최소 3.2%에서 최대 16.5%가 인상되는 것이어서 향후 5년 동안 전기요금 인상은 없다던 정부의 공언과는 달리 산업용 전기요금의 인상은 불가피하게 될 전망이다.

또한 정부는 우리나라 산업용 전기요금이 세계적으로 싸기 때문에 전력과소비가 심해 산업용 전기요금 체계를 개편한다는 입장이지만, 문제는 산업용 전기요금의 인상 속도가 빨라 기업부담이 크게 가중되고 있다는 점이다.

실제 지난 10년간 9차례 전기요금 인상 때마다 산업용 전기요금은 매번 인상돼 2008년 대비 63.7%가 인상됐으며, 이로 인해 산업용 전기요금의 인상 전후 연간 납부요금 차액은 11조974억원으로 기업(호)당 25억6000만원을 더 부담해야 했다.

특히 지난해 4분기 기준으로 주택용 전기요금 대비 산업용 전기요금의 비중은 OECD 29개국 중 두 번째로 높은 87.1%에 달했으며, 이는 일본 69.3%, 미국 53.6%, 프랑스 55.9%, 독일 43.7%보다 훨씬 높은 수준이다.

더구나 2008년과 대비해 주택용 요금 대비 산업용 요금 비중의 증가폭이 25.2%p로 OECD국가 중 최고 수준으로 산업용 요금의 증가속도가 가장 가파르다.

정유섭 의원은 "정부는 당장의 전기요금 인상은 없다고 해놓고 뒤에선 당장 산업용 전기요금을 인상해 기업 부담을 가중시키고 있다"며 "정기국회에서 이 문제를 다른 야당과 협조해 당 차원에서 적극 대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1회용' 비닐봉투 줄이기 프로젝트 [카드뉴스] 조선시대에도 냥덕들은 있었다! [카드뉴스] 건대역 '240번 버스' 사고...위험천만 버스 뒷문승차, 얌체 vs 효율 [카드뉴스]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