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총재 "가상화폐에 열린 마음으로 접근해야"

한상희 기자 hsh@ekn.kr 2018.04.17 15:45:19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 (사진=AFP/연합)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가상화폐를 적절히 통제해야 하나 그 상상력까지 통제하면 안된다"며 가상화폐에 비교적 우호적인 발언을 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가상화폐의 위험성과 혁신성을 모두 공정하게 다뤄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라가르드 총재는 16일(현지시간)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자신의 블로그에서 "정책 당국자들은 가상화폐에 열린 마음으로 접근해야 하며 가상화폐의 혁신기술이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도우는 한편 그 위험성은 최소화하는 방법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라가르드 총재의 이같은 발언은 워싱턴에서 이번주 열리는 IMF 연례 총회를 바로 앞두고 나온 것이다.

라가르드 총재의 가상화폐에 대한 우호적 발언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라가르드 총재는 지난 11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와 인터뷰에서도 친 암호화폐적인 발언은 했다.

당시 라가르드 총재는 "우리는 지금 아주 빠르게 발전하는 것을 보고 있다. 그런데 그것은 아주 변동성이 크다. 그리고 장점과 단점이 뚜렷하다. 일단 가상화폐의 불법적 사용은 근절해야 한다. 그러나 가상화폐의 기반기술인 블록체인 기술은 권장되고, 또 격려돼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가상화폐는 혼조세를 나타내고 있다. 비트코인은 8000달러 선을 지켰다.

한국시간 17일 오후 3시 34분 현재 미국의 가상화폐 거래사이트인 코인마켓캡에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0.78% 하락한 8018.45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이더리움은 0.43% 하락한 507.58달러를, 리플은 0.34% 하락한 66센터를, 비트코인 캐시는 0.26% 하락한 761.93달러를 각각 기록하고 있다.

시총 ‘톱 10’ 중 6개 코인이 상승하고 있으며, 카르다노는 14.07% 급등하고 있다.

같은 시각 비트코인은 한국의 거래사이트인 빗썸에서 0.40% 하락한 855만5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

카드뉴스

+ 더보기
[카드뉴스]
[카드뉴스] [카드뉴스] '갑'의 횡포, '을'의 눈물...취업준비생 울리는 기업의 채용 갑질 [카드뉴스] '자유·민주·정의' 민주주의의 꽃...4·19혁명 58주년 [카드뉴스] [카드뉴스] 택시에 오토바이까지...지금 자전거전용차로는?

스포테인먼트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