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신탁, 2분기 영업익 441억 원 달성

최아름 기자 car@ekn.kr 2018.08.09 19:50:2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에너지경제신문 최아름 기자] 한국토지신탁이 2분기 영업이익 441억 원을 달성했다고 9일 밝혔다. 

2분기 매출액은 666억 원, 당기순이익은 353억 원이었다. 지난해 2분기와 비교할 경우 당기순이익은 359억 원 감소했으나 지난해 실적의 경우 관계회사 특수관계인으로 인한 1회성 수익인 469억 원이 포함된 상태다. 

한국토지신탁 측은 "본질적 영업실적을 기준으로 하면 올해 상반기 영업이익과 매출액이 모두 지난해 분기별 평균보다 높았다"고 설명했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