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기에 찔려 숨진 50대 여성 발견…용의자 추정 남성도 사망

박성준 기자 mediapark@ekn.kr 2018.09.14 14:43:2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대전에 50대 여성이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됐다.

이 여성을 살해한 것으로 추정되는 남성은 전날 스스로 목을 매 숨져 경찰이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14일 대전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0분께 대전시 중구 한 빌라에서 A(53·여)씨가 흉기에 수차례 찔려 숨져 있는 것을 경찰관이 발견했다.

경찰은 전날 "A씨와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가족의 실종 신고를 접수하고 A씨의 행방을 찾던 중이었다.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통화기록과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분석해 지인인 B(67)씨가 A씨를 살해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추정했다.

B씨는 지난 12일 오후 5시께 이 빌라에 들어간 뒤 오후 8시께 나왔다.

경찰이 B씨 행방을 확인했더니 그는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

B씨는 지난 13일 오전 7시 30분께 대전 중구 한 사무실에서 목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B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와 B씨의 시신을 부검하는 등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