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에너지, 국내 최대 규모 수상태양광 프로젝트

이현정 기자 kotrapeople@ekn.kr 2018.10.11 16:44:01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46MW 규모, 충남 태안군 이원호에 수상태양광발전소 건설

캡처

▲이원호수상태양광발전소 조감도. 에스에너지가 국내 최대 규모의 수상태양광발전소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사진제공=에스에너지]



[에너지경제신문 이현정 기자] 태양광 전문기업 에스에너지는 11일 한국서부발전이 발주한 이원호 수상태양광발전 프로젝트에 낙찰됐다고 발표했다. 태안군 이원호에 설치되는 수상태양광발전 설비 용량은 국내 최대 규모인 46메가와트(MW)이며 계약금액 규모는 약 411억원이다. 2019년 10월경 마무리될 계획이다.

에스에너지는 현재 한국수력원자력의 삼랑진양수 수상태양광 4MW 발전설비 수행에 이어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수상태양광 시장에서 입지를 다지고 있다.

에스에너지 관계자는 "수상태양광 기술력으로 해외 진출을 추진 중이며 육상·수상을 아우르는 태양광발전 토털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서부발전은 현재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계획에 따라 ‘서부발전 신재생에너지 3020 로드맵’을 수립하고 발전소 내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발전소 건설을 추진함과 동시에 에너지 전환 이행 기반 강화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