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중고차 할인 이벤트 '38초만에' 매진

송진우 기자 sjw@ekn.kr 2018.11.08 14:21:0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2018110801000393100015521
[에너지경제신문 송진우 기자] K Car(사장 최현석)는 11번가 십일절 타임딜 이벤트로 진행한 직영 중고차 할인쿠폰이 오픈 38초 만에 매진됐다고 8일 밝혔다.

K Car(케이카)는 11번가 십일절 타임딜 프로모션을 통해 110 만원 상당의 직영 중고차 할인쿠폰을 90% 할인된 11만 원에 선보였다. 총 100매 한정으로 7일 밤 11시부터 8일 오전 11시까지 12시간동안 진행될 예정이었던 해당 쿠폰은 판매 개시 38초 만에 준비물량이 전부 판매되며 그 인기를 증명했다.

할인쿠폰을 구매한 소비자는 전국의 K Car(케이카) 직영점 및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통해 중고차를 110만 원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는 파격적인 혜택을 얻는다. 오는 12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으며, 중고차 구매시 쿠폰 번호를 제시하면 즉시 할인된다. 단, 쿠폰은 위클리 특가 상품을 제외한 800만원 이상의 중고차 구매시 사용 가능하며, 중복 할인은 불가하다. 유효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쿠폰은 자동으로 환불된다.

이번 11번가 십일절 페스티벌은 소비자 설문과 상품기획자(MD) 추천 등으로 각 업계에서 약 1638개 브랜드가 선정, 참여한 대규모 할인 행사다. K Car(케이카)는 중고차 업계를 대표하는 기업으로서, 리브랜딩 후 소비자 접점을 넓히고 서비스를 알리기 위해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K Car(케이카) 마케팅 담당자는 "많은 분들이 이번 이벤트에 관심을 가져주셔서 굉장히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고객 만족에 부응하기 위해 Kcar는 앞으로도 투명한 가격 정책과 전문적인 차량진단을 통해 선진 중고차 시장을 이끄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    
  • 맨 위로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