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5000억원 규모 고속도로 공사 수주

오세영 기자 claudia@ekn.kr 2019.05.27 17:03:3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프로젝트 中 ‘김포-파주 2공구 구간’

▲‘김포-파주 위치도’(자료=현대건설)


[에너지경제신문 오세영 기자] 현대건설이 5000억원이 넘는 규모의 고속도로 공사 수주를 따냈다.

현대건설은 지난 25일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프로젝트 가운데 공사금액 5615억원에 달하는 ‘김포-파주 2공구 구간’ 사업 수주를 따냈다고 27일 밝혔다.

한국도로공사에서 발주한 고속도로 공사인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프로젝트는 경기도 김포시에서 파주시를 연결하는 공사다. 전체 총 구간은 25.36km다.

이 가운데 현대건설이 수주한 김포-파주 2공구는 가장 구간이 큰 곳이다. 총 연장이 6.76km이며 경기도 김포시 하성면부터 파주시 연다산동을 잇는 구간이다.

주요 시설은 2900m 길이 터널, 70m 길이 교량 1개소, 박스구조물 등이 포함된다. 공사기간은 총 72개월로 오는 2026년 1월 준공예정이다.

현대건설은 동부건설·태영건설·한신공영·계룡건설·호반건설 시공사 및 건화·삼보·에스코·경호·남진·협우지여 설계사와 컨소시엄으로 수주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우수한 기술 노하우와 품질, 풍부한 수행경험을 바탕으로 치열한 경합 끝에 수주 경쟁에서 우위를 선점했다"며 "앞으로 중동에서 좋은 소식이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