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창립 80주년 맞아 통 큰 ‘봉사’

민경미 기자 nwbiz1@ekn.kr 2019.10.09 10:26:1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전국 12개 권역서 복지단체 찾아 나눔 활동 
- 한숲정신 바탕으로 지역밀착형 활동 펼쳐


대림산업 봉사활동

▲7일 서울 용산구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은 대림산업 직원들이 점심 배식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에너지경제신문 민경미 기자] 대림산업은 오는 10일 창립 80주년을 맞이한다. 이를 기념해 이번 한 주 동안 전국 곳곳에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대림산업 현장 직원들은 전국을 12개 권역으로 나눠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찾아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지난 7일 GTX-A5공구 현장 직원들은 서울 용산구 청파노인복지센터를 찾아 점심 배식 봉사활동을 펼쳤다. 시설을 찾는 노인 분들의 근육통과 관절염 치료를 지원하기 위해 물리치료기구도 기증했다.

지난 8일에는 서울 e편한세상 광진 그랜드파크, 충북 충주댐 현장에서 인근의 장애인 복지관을 찾아 쌀과 휴지 등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 외에 수도권, 전북, 전남, 경북, 경남, 부산 등 전국 각지의 대림산업 현장에서도 11일까지 현장 주변의 복지시설, 지자체를 찾아 봉사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더불어 냉장고, 에어컨, 장애아동용 특수 가구, 생필품 등 다양한 물품도 함께 지원한다.

대림산업은 올해 창립 80주년을 맞은 국내 최고(最古)의 건설사다. 대림은 ‘쾌적하고 풍요로운 삶을 창출한다’라는 한숲정신을 바탕으로 본사를 비롯한 전국 곳곳의 현장에서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건설사의 특성을 살려 15년간 집 고치기 활동을 이어오고 있고, 전국 현장 직원들이 ‘1산, 1천, 1거리 가꾸기’ 활동을 통해 분기별로 환경 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