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AS 정비 ‘서비스 메뉴’ 업계 최초 실시

여헌우 기자 yes@ekn.kr 2020.01.21 10:26:45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르노삼성자동차 사진자료

▲르노삼성자동차 사진자료


[에너지경제신문 여헌우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자사 차량 정비 고객에게 더욱 투명한 가격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RSM 서비스 메뉴’ 제도를 국내 업계 최초로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RSM 서비스 메뉴’는 AS 정비 상품의 내용과 공임·부품 합산 가격을 고객들이 접수처, 고객대기실 등에서 서비스를 받기 전부터 쉽게 확인하고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정책이다.

RSM 서비스 메뉴는 엔진오일, 에어컨 필터, 브레이크 패드 등 고객들이 자주 이용하는 유상 서비스 항목부터 적용되며, 전국 12개 직영점과 참여를 희망한 270개의 협력 서비스점에서 우선 시행된다. 르노삼성은 서비스 메뉴 대상 품목과 실시 서비스점도 앞으로 계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르노삼성은 이를 통해 자사 정비 서비스에 대한 고객 만족과 신뢰를 높이는 것은 물론, 자동차 정비요금에 대한 부정 인식 개선 효과까지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르노삼성 강진규 AS담당 상무보는 "고객들에게 보다 신뢰받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지난해까지 4년 연속 A/S 서비스만족도 1위를 달성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작은 변화에서 큰 고객 만족을 이끌어낼 수 있는 다양한 정책들을 지속적으로 고객들에게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
배너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