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대구 혁신도시 공공기관과 코로나19 극복 공동성금 기부

김연숙 기자 youns@ekn.kr 2020.03.26 11:30:13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구지역 코로나19 대응 위한 방역·의료 지원에 1500만 원 기탁

[에너지경제신문 김연숙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26일 대구 혁신도시 8개 공공기관과 코로나19 확산 대응 및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성금 1500만 원을 대구광역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공동모금에 참여한 8개 공공기관은 신용보증기금, 한국감정원,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한국장학재단,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사학진흥재단, 한국교육학술정보원이다.

성금 전액은 대구지역 코로나19 예방에 필요한 방역 물품 및 의료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가스공사 등 혁신도시 공공기관은 한마음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 실천을 목적으로 2014년 12월 ‘사회공헌 협의체’를 구성해 올해로 6년째 공동 사회공헌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혁신도시 공공기관 모두가 힘을 합쳐 지역사회의 위기를 함께 헤쳐 나가고 상생협력의 토대를 마련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