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회장 연임, KB금융지주 주가 긍정적...목표주가↑"

나유라 기자 ys106@ekn.kr 2020.09.18 09:03:59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lip20200918090200

▲(자료=키움증권)



[에너지경제신문=나유라 기자] 키움증권은 KB금융지주에 대해 윤종규 회장의 연임이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5만7000원에서 6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서영수 키움증권 연구원은 18일 "KB금융지주 회장 추천위원회에 현 회장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며 "차별적인 경영 능력을 가진 현 CEO가 재선임되면서 지배구조의 불확실성이 해소됐다"고 진단했다.

그는 "플랫폼 회사의 금융업 진출 등 향후 금융산업이 예측하기 어려운 환경에 직면한 상황에서는 CEO의 경영 능력에 따라 기업가치가 크게 변할 수 있다"며 "최근 대부분의 경쟁사가 사모펀드 부실로 적지않은 손실을 입은 반면 KB금융지주는 큰 손실을 피할 수 있었던 것도 CEO의 위험관리에 대한 균형적 인식과 함께 수평적 조직체계를 구축한 것이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서 연구원은 "또 핀테크, 플랫폼 회사의 금융업 진출, 마이데이터 산업의 육성 등 급변하는 금융환경에서 리딩뱅크로서의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계기도 마련됐다"고 강조했다.

그는 "금융의 디지털화, 금융 규제완화 등으로 금융사의 경쟁력 격차가 갈수록 확대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볼 때 꾸준한 M&A를 통해 비은행 분야, 해외분야를 강화해온 점은 향후 금융산업의 주도권을 유지하는데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서 연구원은 "KB금융지주는 3분기에도 시장의 우려와 달리 2분기에 근접한 차별적인 실적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신한지주와 마찬가지로 재선임 이후 지배구조의 독립성을 강화해 주주가치 제고에 주력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