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울산공장 근무자 1명 코로나19 확진판정

나유라 기자 ys106@ekn.kr 2020.09.19 12:34:24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현대차울산공장 정문

▲현대차 울산공장 정문.(사진=연합뉴스.)



[에너지경제신문 나유라 기자] 현대차 울산공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왔다.

울산시는 남구에 거주하는 34세 남성(울산 142번)이 이날 오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이 남성은 현대차 울산공장 내 생산설비 관리 부서 근무자로 전해졌다.

현대차 울산공장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것은 지난 2월 28일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이 남성은 지난 16일부터 미각과 후각에 이상을 느껴 18일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울산에서는 이달 14일 이후 확진자가 없었으나 엿새 만에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배너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