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철강업계, 올해 설비투자액 ‘4조1500억원’
국내 철강업계가 올해 더딘 업황 개선에도 불구하고 설비투자를 지난해보다 확대할 것으로 보인다.6일 한국철강협회에 따르면 포스코와 현대제철, 동국제강 등 36개 철강업체는 올해 총 4조1473억원 규모의 설비투자를 계획하고 있다. 이는 지난해 설비투자액보다 18.6% 증가한 것이다. 지난해는 3조496… - 2015.04.06 14:28:20
포스코 인도에 파이넥스1공장 이설
포스코가 인도 민영 철강사인 메스코스틸(Mesco Steel)에 연산 60만 톤 규모의 포항제철소 파이넥스1공장을 이설한다. 2014년 파이넥스1공장 종풍 후 설비 활용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해오던 포스코는 메스코스틸과 지속적으로 협의한 결과 인도 오디사주에 관련설비를 이설하기로 했다고 26일 밝… - 2015.03.26 11:08:17
대표이미지
셰일가스에 울산 석유화학 ‘흔들’
[에너지경제 이정훈 기자] 북미에서 생산중인 셰일가스와 셰일오일이 값싼 에너지원을 활용한 석유화학산업에 진입하고 있어 향후 우리나라 석유화학산업의 기반을 붕괴시킬 우려가 있다는 보고서가 발표돼 주목된다.울산발전연구원 창조경제연구실 강영훈·이은규 박사는 최근 발간한 ‘셰일가스 생산에 따른 울산석유화산산업의 정책 대응’ 연구보고서를 통해 울산 석유화학… - 2015.03.10 18:12:09
대표이미지
동부제철, 전환사채 전환가액 하향 조정… 1100억대 손해배상 피소
동부제철은 9일 시가 하락으로 제190-3회 무보증 사모전환사채(CB) 전환가액을 1만6796원에서 1만1758원으로 조정한다고 장마감 후 공시했다.이로써 전환 가능 주식수는 23만8151주에서 34만193주로 증가했다.동부제철은 또 시가 하락으로 제188회 국내 무기명식 이권부 무보증 신주인수권부사채의 행사가액을 1만6795원에서 1만4300원으로 조정한다고 밝혔다.행사 가능… - 2015.03.10 06:16:13
불연성·내구성 높인 '세라믹 단열재' 개발
한국세라믹기술원은 불연성과 내구성을 높인 세라믹 단열재를 개발했다고 8일 밝혔다.이번에 개발한 세라믹 단열재는 시멘트가 물과 반응해 생기는 수화생성물의 일종인 미네랄 하이드레이트 소재로 기존 유·무기계 단열재보다 기능적으로 매우 우수하다고 기술원은 설명했다.유기계 단열재는 석유화학제… - 2015.03.08 11:09:09
OECD "철강업계 과잉설비 심각…업계 전체에 위협"
철강 수요는 부진한 반면 전 세계 철강업체들이 설비증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면서 과잉설비가 심각한 수준이라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경고가 나왔다. 또한 과잉설비로 인해 가까운 미래에 철강업계를 위협하게 될 것이라며 각국 정부가 철강업계의 자발적인 구조조정을 막는 정책들을 철폐해야만… - 2015.03.04 09:48:36
화학경제연구원, 건축 및 산업용 단열재 최신기술 세미나
화학경제연구원(원장 박종우)은 오는 20일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건축 및 산업용 단열재 최신 기술 세미나’를 개최한다.이번 세미나에서는 세계적인 에너지절감 정책에 따라 핵심 소재로 주목받고 있는 건축 산업용 고성능 단열재의 적용 동향 및 향후 개발 방향에 대해 논의될 계획이다. 주요 의제는 △… - 2015.03.03 13:46:11
LG화학, ‘신소재’ R&D 투자·인력 아낌없이
LG화학이 성장소재분야 매출 확대 및 연구개발(RD) 투자·인력을 대폭 확대하는 등 신소재관련 중장기 성장 로드맵을 공개했다.LG화학은 미래소재 개발을 위한 연구개발(RD) 투자를 올해 6000억에서 오는 2018년 9000억원으로, 인력은 같은 기간 동안 현재 3100명에서 4100명으로 확대한다고 2일 밝… - 2015.03.02 17:3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