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원·달러 환율 1146.8원 마감…86일만에 1150원 무너져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정책금리 인상 시점에 대한 언급을 하지 않으면서 원·달러 환율이 1140원대로 떨어졌다.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1.3원 하락한 1146.8원에 마감했다.종가 기준으로 원·달러 환율이 1140원대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11월 8일(1135.0원) 이후 86일 만이다.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6.1… - 2017.02.02 16:34:58
원·달러 환율 1146.8원 마감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원·달러 환율이 두달여 만에 1140원대로 하락했다.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1.3원 내린 1146.8원에 거래를 마쳤다. - 2017.02.02 15:47:39
미소금융 지원대상 6등급까지 확대…355만명 추가 혜택
[에너지경제신문 주가영 기자] 서민을 위한 저금리 정책금융 상품인 미소금융 지원 대상이 확대된다.금융위원회는 2일 영세 자영업자 등에 대한 창업자금 지원 확대 등을 위해 미소금융 지원기준을 현행 신용등급 7등급 이하에서 6등급 이하로 완하하는 내용이 담긴 ‘서민의 금융생활 지원에 관한 규정’… - 2017.02.02 15:03:37
원·달러 환율 장중 1140원대로 하락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원·달러 환율이 장중 1150원이 무너졌다.2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2시30분 현재 전일보다 11.60원 하락한 1146.5원에 거래되고 있다.장중 원·달러 환율이 1140원대로 떨어진 것은 지난해 11월 10일 이후 처음이다.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거래일보다 6… - 2017.02.02 14:35:02
대표이미지
한은 금통위, 고령화로 통화정책 ‘한계’ 노출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우리나라가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불안한 노후에 대한 대비로 순저축률이 늘어나면서 통화정책을 통한 소비진작책의 효과가 미미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앞으로 살아갈 날인 기대여명이 늘어나면서 지갑을 닫은 것이다. 1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과의 출입기자 간담회에서 이일형 금통위원은 이같이 순저축률과 통화정책의 한계를 설명했다.… - 2017.02.01 17:09:59
원·달러 환율 1158.1원 마감…83일 만에 최저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원·달러 환율이 80여일 만에 1150원대로 떨어졌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 일본이 환율을 조작하고 있다는 듯한 발언을 하면서 달러가 약세를 보인 영향이다.1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4.0원 떨어진 1158.1원에 장을 마쳤다.종가 기준… - 2017.02.01 16:24:02
은행 우대금리 변동시 문자로 바로 통보
[에너지경제신문 주가영 기자] 은행에서 대출받은 고객은 앞으로 우대금리가 변경되면 휴대전화 문자메시지(SMS)로 바로 확인할 수 있게 된다.금융위원회는 이처럼 우대금리가 변동될 때 은행은 그 사실과 이유를 소비자에게 즉시 통보하도록 개선한다고 1일 밝혔다.이 같은 조치는 소비자가 전월 카드실… - 2017.02.01 15:29:50
대표이미지
작년 위조지폐 1373장…1만원권이 절반가량
[에너지경제신문 송정훈 기자] 지난해 한국은행에 신고된 위조지폐가 전년에 비해 절반 이상 줄어들었다. 그러나 1만원권의 위조지폐는 전년의 2배 수준으로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1일 한은이 발표한 ‘2016년 중 위조지폐 발견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화폐취급 과정에서 발견했거나 금융기관 또는 개인이 발견, 신고한 위조지폐는 총 1373장으로 2015년 3293장에 비해 58.3… - 2017.02.01 12:51:4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