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데스크칼럼]국책은행 전경련 탈퇴, '고소원불감청'이어야 한다
‘고소원(固所願)이나 불감청(不敢請)’이라는 한자성어가 있다. ‘간절히 원하지만 감히 청하지는 못한다’라는 뜻이다.한국산업은행과 IBK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 등 주요 국책은행들이 지난 12일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에 탈퇴신청서를 제출했다. 신용보증기금과 기술보증기금도 이날 우편으로 전경련에 탈퇴신청서를 발송했다. 국책 금융기관들이 기업인 친목단체인 전… - 2016.12.14 16:36:04
대표이미지
[데스크칼럼] 촛불집회와 소비자의 날
어수선하다. 정계, 재계 등 어느 특정 부문에만 국한된 것이 아니다. 나라 전체가 그렇다.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이 도화선이다. 권력의 민낯이 처음 드러났을 때 국민들은 그저 아연실색했다. 하지만 베일이 벗겨질수록 국민들은 상실감에 몸 둘 바를 몰라 하기 시작했다. 이는 분노로 변했다. 주말마다 열리는 촛불집회는 시간이 갈수록 규모가 커지고 있다. 이번 주는 대학생, 노동계… - 2016.12.02 07:45:43
대표이미지
트럼프發 '풍전등화' 한국 경제
[에너지경제신문 김성욱 기자] 설마 했던 우려가 현실이 됐다.8일(현지시간) 실시된 미국 대통령선거에서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 후보가 예상과 달리 민주당 힐러리 클런틴 후보를 꺾고 당선됐다.트럼프의 대통령 당선으로 한국의 안보는 물론 경제에도 엄청난 충격을 가져올 가능성이 매우 큰 상황이다.글로벌 금융시장에서는 이번 트럼프 당선으로 지난 6월 영국의 유럽연합(EU) 탈… - 2016.11.09 17:32:18
대표이미지
[데스크칼럼] 경제 투톱의 볼썽사나운 신경전
[데스크칼럼] 경제 투톱의 볼썽사나운 신경전재정·통화당국 간 불협화음이 또 터져나왔다.한국 경제의 ‘투 톱’이라고 할 수 있는 경제부총리와 한국은행 총재가 해외에 나가서까지 엇박자를 연출하는 모습은 국민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최근 국제통화기금(IMF)과 세계은행의 연차총회 참석차 나란히 미국을 방문한 유일호 경제부총리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벌인… - 2016.10.13 09:24:41
대표이미지
[천근영 칼럼] 원전 수출, 미래 밝히는 ‘숭고한 일’
프로메테우스는 제우스에게서 불을 훔쳐 인간에게 줬다. 원래 불이 인간이 것이니 돌려주는 게 마땅하다는 게 그는 생각이고, 그렇게 했다. 그리스 신화가 아니더라도, 인간이 지금의 문명을 갖게 된 데에는 ‘불’이 절대적 역할을 맡았다. 불은 에너지이고, 빛이고, 생명이다. 1959년, 영국이 처음으로 상업용 원전이 불을 밝히고 전력을 생산했다. 전에 보지 못한 불, 사람들은 이를 ‘… - 2016.09.05 17:03:36
대표이미지
[천근영 칼럼] 전문가 대 전문가
전기요금 누진제 문제를 다룰 테스크포스(TF)를 구성하겠다는 당정의 발표 후 휴대전화에 저장된 지인(에너지 전문가) 몇몇에게 전화를 했다. 여야가 한 목소리로 누진제 개편을 외치고 있어, 아무래도 현역 의원들이 TF에 참여할 것 같아서였다. 반응은 두 가지로 갈렸다. 전기 전문가들은 "전기요금 누진제가 정치 문제화 되면 정쟁의 재료만 될 뿐 결론은 못 내리게 될 것"이라며 현… - 2016.08.22 16:50:31
대표이미지
[데스크칼럼]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
‘프로크루스테스의 침대’ 한 번쯤은 들어봤을 것이다.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이야기이다. ‘프로크루스테스(Procrustes)’는 ‘늘이는 자’ 또는 ‘두드려서 펴는 자’를 뜻하며 폴리페몬(Polypemon) 또는 다마스테스(Damastes)라고도 한다. ‘프로크루스테스’는 아테네 교외의 케피소스 강가에 살면서 지나가는 나그네를 집에 초대했다. 그리고 쇠로 만든 침… - 2016.08.10 15:41:56
대표이미지
[데스크컬럼] 갈 곳 없는 돈...'로또'가 된 강남분양
주택담보대출이 급증했다. 그것도 7월 비수기인 여름에 말이다. KB국민·신한 등 주요 대형은행의 7월 주택담보대출이 4조원을 넘었다. 이는 통계를 시작한 2010년 이후 7월 증가분으로는 가장 많다. 6월에도 4조원이 늘었고 7월에도 4조원이 늘었다. 두 달 사이에 8조원이나 증가한 것이다.주택담보대출이 늘어난 이유는 두 가지다. 하나는 생활비 및 사업 자금이 없어서다. 다시 말… - 2016.08.03 11:00:0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