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탄소배출권 세미나] 조경엽 실장 "산업계, 탄소배출할당제 심각한 우…
[탄소배출권 세미나] 조경엽 실장 "산업계, 탄소배출할당제 심각한 우려"탄소배출권 거래제가 시행 2년차를 맞이했다. 기업들은 신기후체제에 대응해 탄소 배출 감축활동을 생산활동에 접목하는 등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나 배출권 정책에 문제점이 하나둘 드러나고 있다. 우선 탄소 배출권 허용 총량 및 할당량에서 기업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는 지적이 많다. 수요-공급의 불균형으로… - 2017.04.29 00:17:49
대표이미지
[탄소배출권 세미나] 정서용 교수 "탄소배출권 시장, 트럼프에도 영향…
[탄소배출권 세미나] 정서용 교수 "탄소배출권 시장, 트럼프에도 영향 없다"탄소배출권 거래제가 시행 2년차를 맞이했다. 기업들은 신기후체제에 대응해 탄소 배출 감축활동을 생산활동에 접목하는 등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나 배출권 정책에 문제점이 하나둘 드러나고 있다. 우선 탄소 배출권 허용 총량 및 할당량에서 기업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는 지적이 많다. 수요-공급의 불균형… - 2017.04.29 00:16:10
대표이미지
[탄소배출권 세미나] 하상선 본부장 "탄소배출권 부익부 빈익빈 심화…
[탄소배출권 세미나] 하상선 본부장 "탄소배출권 부익부 빈익빈 심화"탄소배출권 거래제가 시행 2년차를 맞이했다. 기업들은 신기후체제에 대응해 탄소 배출 감축활동을 생산활동에 접목하는 등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나 배출권 정책에 문제점이 하나둘 드러나고 있다. 우선 탄소 배출권 허용 총량 및 할당량에서 기업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는 지적이 많다. 수요-공급의 불균형으로 배… - 2017.04.29 00:10:52
대표이미지
대선주자들 앞다퉈 "경유차·석탄화력 퇴출"…실효성은 ‘글쎄’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최악의 미세먼지가 장미대선을 습격하면서 대선 후보 5인의 대기오염 등 환경분야 공약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후보들은 미세먼지, 에너지 등 분야와 관련한 공약을 발표하며 자신이 대기오염 문제 해소의 적임자라고 주장하고 있다.하지만 이미 시행 중인 정책의 연장선상에 있거나 구체성이 떨어지는 내용이 상당부분을 차지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 - 2017.04.28 14:40:03
대표이미지
대기오염 골머리에…퍼스널 모빌리티 2030년 26조로 ‘쑥’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디젤 스캔들 이후 북미와 유럽 등 선진국을 중심으로 자동차 배기가스 기준은 점점 엄격해지자 차세대 이동수단으로 전기 자전거, 전동 킥보드 등 ‘퍼스널모빌리티’(PM·Personal Mobility) 시장이 주목받고 있다. 연비 규제에 맞추는 것이 쉬지 않기 때문에 배기가스가 없는 전기차 개발이 활발해지며,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은 지속 성장하는… - 2017.04.27 17:58:07
대표이미지
미세먼지, 국내 배출 줄였는데…절반은 중국發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최근 5년간 서울시내에서 발생한 미세먼지(PM2.5)는 중국 등 국외 영향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서울시는 서울연구원이 2015년 5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초미세먼지 배출원 인벤토리 구축 및 상세모니터링 연구’를 한 결과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고 27일 밝혔다.이번 연구는 2011년 안양대·수원대가 합동으로 수행한 ‘초미세먼지 저감대책 연… - 2017.04.27 15:38:39
대표이미지
스모그 대란 중국, 석탄→천연가스? "온실가스가 문제"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스모그 대란에 골머리를 앓는 중국이 석탄 연료를 천연가스로 대체하는 것을 놓고 딜레마에 빠졌다. 석탄을 천연가스로 대체하면 조기사망 감소 효과가 있지만, 천연가스 전환 과정에서 대규모 온실가스가 배출돼 중국의 탄소배출량 감축 목표 달성을 어렵게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미국 프린스턴대와 중국 베이징(北京)대 연구진은 최근 미국국립과학… - 2017.04.27 15:37:49
대표이미지
미세먼지 잠잠하더니…中경기 훈풍에 대기오염도 ‘꿈틀’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중국 경제가 회복하자 대기오염도 겨울잠을 깨는 모양새다. 올해 1분기 중국의 대기오염은 작년 동기와 비교할 때 괄목할 수준으로 악화했다. 베이징을 둘러싼 산업지구인 허베이 성의 악화가 두드러졌다. 최근 수년간 경기둔화로 석탄, 철강 산업이 큰 타격을 받은 산시 성의 경우 미세먼지 농도가 무려 32%나 높아졌다. 이런 상황에서 경기순환과 대… - 2017.04.27 13:36:1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