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지구촌 몸살’ "美·유럽 이상한파 원인은 기후변화"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9일 유럽을 기습한 살인적 한파는 북극의 차가운 공기가 남하한 데 따른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북극 한파의 남하 원인은 ‘폴라 포텍스(polar vortex)’라 불리는 소용돌이 기류가 남쪽으로 확장했기 때문이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북반구에 있는 이 소용돌이 기류는 대류권 중상부와 성층권에 존재하는데 최근 북극의 온난화… - 2017.01.09 10:32:16
대표이미지
온난화 탓? 꽁꽁 언 유럽…모스크바 영하 41도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북극의 찬 공기가 영향을 미치면서 유럽 전역이 한파로 꽁꽁 얼어붙었다. 러시아에서는 120만에 가장 추운 겨울이라는 이야기가 나오고 체코, 이탈리아 등지에서도 사망자가 속출하고 있다. 9일 독일 DPA통신에 따르면 동부 작센주는 전날 최저 기온이 영하 31.4도까지 내려갔고 다른 지역도 올겨울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보였다.발트 해와 접한 독일… - 2017.01.09 08:52:05
대표이미지
中 최악 스모그에 들끓는 여론…환경장관 "내 탓"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중국 수도권과 동북부를 뒤덮은 스모그로 정부에 대한 비난 여론이 거세지고 있다.8일 중국 관영 차이나데일리에 따르면 천지닝(陳吉寧) 중국 환경보호부 부장(장관)은 지난 6일 베이징(北京)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죄책감을 느낀다"며 "나를 비난해 달라"고 말했다.그는 "스모그가 장기화하면서 생산활동 차질은 물론 인민의 일상생활을 힘들게 했다… - 2017.01.08 21:03:36
대표이미지
기후변화학자들 "트럼프가 감출라" 환경 자료 보존 추진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캐나다와 미국의 기후변화 학자들이 관련 자료 보존활동에 나섰다. 이런 움직임은 기후변화에 반대하는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정부에 대한 우려가 높아지는 가운데 나왔다. 5일 아사히(朝日)신문에 따르면 캐나다 토론토대학 미셸 머피 교수(환경정치학)의 제안으로 미국과 캐나다의 기후변화 연구자들이 방대한 기후변화 관련 자료를 자동으로 수… - 2017.01.05 11:41:04
대표이미지
中 '최악 스모그' 주범은 호황기 맞은 철강업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지난달부터 이어지고 있는 중국의 극심한 스모그 현상은 중공업 호황이 주요인이라는 지적이 제기됐다. 중국은 최근 수도 베이징을 중심으로 스모그가 악화하면서 항공편을 취소하고 고속도로를 폐쇄하는가 하면 공장들도 문을 닫게 하는 등 비상조치를 취하고 있다. 공기(air)와 대재앙을 뜻하는 아포칼립스(apocalypse)의 합성어로 공기오… - 2017.01.05 11:39:49
대표이미지
美 캘리포니아, ‘反기후변화’ 트럼프와 ‘전면전’?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미국 캘리포니아 주가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에 맞서 ‘전면전’을 선포할 조짐이다. 민주당이 장악한 주 정부와 의회가 기후변화를 비롯한 환경문제와 이민, 여성·인권, 선거권에 이르기까지 각종 정책에서 독자 행보에 나설 채비를 갖추고 있다. 이를 두고 트럼프 행정부 출범 후 연방정부와 지방정부 간 분쟁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는 예상도 나온다.… - 2017.01.05 10:26:52
대표이미지
中 ‘스모그 공포’ 72개 도시에 경보 발령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중국 북부를 중심으로 스모그가 확산하면서 전국 72개 도시에 스모그 경보가 발령됐다.3일 중국신문망 보도에 따르면 중국환경보호부는 이들 도시의 대기오염이 심각하다고 보고 황색경보 이상의 스모그 경보를 발령했으며 부처 소속 10개 감독검사팀을 중점 감시 대상지역으로 급파, 오염 대응조치 상황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있다.수도 베이징(北… - 2017.01.03 11:30:02
대표이미지
K-water, 50주년 물 안전-복지-산업 육성 매진
K-water, 창립 50주년 물 안전과 복지, 물 산업 육성 매진 통합물관리를 통해 국가 물 재난 예방, 국민 물 복지 향상50년 물 관리 기술과 노하우로 물 산업 육성 및 글로벌 경쟁력 강화신재생에너지, 수변공간 개발 등 물의 이용가치 확대 [에너지경제신문 안희민 기자] 이학수 K-water 사장은 창립 50주년을 맞아 2017년 신년사에서 미래 50년의 물 관리를 위한 3가지 방향을 제… - 2017.01.02 18: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