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엔화가치 114엔 무너져 "트럼프발 불확실성 증대"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달러/엔이 114엔을 뚫고 하락했다. 지난주만 해도 115엔선을 나타냈지만 하드 브렉시트와 트럼프 난망에 위험회피 성향이 강해진 탓이다. 하지만, 트럼프가 아시아에서 공격의 주요 대상을 중국으로 삼고 있는 만큼 최근 달러/엔이 방향을 틀어 120엔대를 향해 돌진할 가능성도 있다. 16일 한국시간 기준 오후 4시34분 달러/엔 환율은 0.44%하락한… - 2017.01.16 16:40:17
대표이미지
일본증시, 트럼프·하드 브렉시트에 2주來 최저…철강·해운↓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일본 증시의 닛케이 지수가 2주 만에 최저로 내렸다. 도널드 트럼프의 보호무역주의와 영국이 유럽연합(EU) 완전 결별하는 ‘하드 브렉시트’ 우려로 차익 실현 매도세가 몰렸다.16일 소폭 하락 출발한 주요 지수들은 장중 1.0~1.1%까지 하락하며 일 중 저점을 형성했다가 이후 낙폭을 좁혀 마감했다. 닛케이225지수는 전장에 비해 192.04포인트(1… - 2017.01.16 16:23:39
대표이미지
골드만 "미국증시 랠리 남겨진 시간은 90일"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골드만삭스가 올해 뉴욕 증시의 불마켓(강세장)에 남겨진 기간은 90일이라고 경고했다. 증시가 지난해 대선 이후 거의 두 달 동안 사상 최고 수준을 달렸지만 오는 3월 이후에는 이러한 랠리를 목격하기 힘들다는 분석이다. 마켓워치에 따르면 데이비드 코스틴 골드먼삭스 미국 주식전략가는 트럼프 행정부의 세금 개혁에 대한 낙관론으로 올 1분기 SP… - 2017.01.16 14:47:38
대표이미지
[미국증시 주간전망] "향방은 트럼프에 달렸다"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이번 주 뉴욕증시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의 취임식과 기업 실적에 주목할 전망이다. 주식시장 참가자들은 트럼프 당선인이 오는 20일 미국 45대 대통령 취임시 내놓을 발언을 기다리고 있다. 뉴욕증시는 미국 대선에서 트럼프가 승리한 이후 세금 감면과 재정 확대 정책 기대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강세 흐름을 이어왔다. 나스닥지수… - 2017.01.16 08:34:32
대표이미지
트럼프 "러시아 제재 해제 가능성 있어…'하나의 중국'은 얽매이지 않을…
[에너지경제신문 이아경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선 당선인이 집권 후 러시아와 중국과의 관계를 재조정할 가능성이 있음을 내비쳤다. 트럼프는 오는 20일(현지시간) 미국 45대 대통령으로 취임한다.13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트럼프는 버락 오바마 정부가 러시아에 대해 한 제재를 해제할 가능성을 열어뒀으며 중국의 양안관계 원칙인 '하나의 중… - 2017.01.14 16:04:39
대표이미지
[유럽증시 개장] 일제히 상승출발 …英 12일 연속 최고치 도전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유럽 주요 증시가 일제히 상승세로 출발했다.한국시간 기준 13일 오후 5시 58분 영국 FTSE100 지수는 전일 대비 0.38% 상승한 7,320.23에 거래되고 있다. 이 지수는 지난해 12월22일 이후 13거래일 연속 상승에 11거래일 연속 사상 최고치를 기록 중이다. 12월21일 종가(7,041.42)에서 이미 4% 넘게 올랐다. 3월로 예정된 브렉시트(영국의 유럽… - 2017.01.13 18:15:02
대표이미지
"부채 2경원" 트럼프 악재에 美신용등급 ‘먹구름’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도널드 트럼프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미국의 주가와 달러는 모두 급등세를 탔다. 하지만 미국의 국가 신용등급에는 ‘트럼프발 악재’로 ‘먹구름’이 드리워지는 모습이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두 곳이 트럼프의 공약에 대해 ‘미국 국가 신용에 부정적’이라고 밝혔다. 트럼프의 감세정책이 약 20조달러(한화 2경3490조 원)에 육박하는 미국… - 2017.01.13 16:18:19
대표이미지
브렉시트 우려 ‘지속’ "올해도 불안한 파운드화"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확정 이후 추락했던 영국 파운드화가 올해에도 하락세를 지속할 전망이다. 브렉시트로 인한 정치적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가운데 경상수지 적자가 영국 파운드에 하방압력을 가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실제로 9일(현지시간) 달러화 대비 파운드화 가치는 전거래일 대비 1.22% 하락한 파운드당 1.21달러를 기록했다. 지… - 2017.01.13 15:49:1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