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대표이미지
[프로필] 강경화 외교부장관 후보자…UN서 한국여성 최고위직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문재인 정부 첫 외교부장관 후보자에 지명된 강경화(62) 유엔(UN) 사무총장 정책특보는 한국 여성으로서 유엔 기구의 최고위직에 진출한 입지전적 인물이다. 강 후보자가 국회 인사청문회 절차를 거쳐 외교장관에 정식으로 임명되면 70년 외교부 역사상 최초의 여성 장관이 되는 것으로, 피우진 보훈처장에 이어 문재인 정부에서 또 하나의 ‘유리천… - 2017.05.21 14:02:23
대표이미지
美 정신과 의사 “트럼프, 죄의식 못 느끼고 과대망상증”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미국 정신의학계가 공적 인물의 심리나 정신을 공개적으로 분석하지 않는다는 불문율을 깨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정신 상태를 분석해 내놨다.21일 영국 일간 더 타임스에 따르면 존 지너 조지워싱턴대학 정신의학과 교수는 트럼프 대통령이 기본적 자아 문제를 안고 있다고 밝혔다.지너 박사는 관례를 깨고 공개한 이유에 대해 “그(트럼프 대통령… - 2017.05.21 13:46:55
대표이미지
'김동연, 강경화, 장하성'...文대통령의 인선 배경은?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후보자로 김동연(60) 아주대 총장을 지명했다. 문 대통령은 또 외교부 장관 후보자에는 한국 여성 외교관으로서 유엔 기구의 최고위직에 오른 강경화(62) 유엔 사무총장 정책특보를 지명했다.아울러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에는 정의용(71) 전 주제네바대표부 대사를, 청와대 정책실장에는 장하성(64) 고려대 경영학과 교수를… - 2017.05.21 12:47:19
대표이미지
[프로필] 홍석현 통일외교안보특보는 누구?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청와대 통일외교안보특보로 임명된 홍석현 전 중앙일보와 JTBC 회장은 대선 직후 문재인 대통령의 대미특사로 파견될만큼 미국 사정에 정통하고 국내외에 폭 넓은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해 온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경기고와 서울대를 졸업하고 미국 스탠퍼드대에서 산업공학석사와 경제학박사 학위를 딴 뒤 세계은행(IBRD) 경제개발연구소 경제조… - 2017.05.21 12:31:37
대표이미지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대선캠프 외교·안보 설계자, 경험 풍부한 외교,…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에 임명된 정의용(71) 아시아정당 국제회의 공동 상임위원장은 외교부와 정치권에서 풍부한 경험을 지닌 다자외교·통상 전문가다.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하고 1971년 외무고시 5기로 외무부에 입부한 그는 외무부 통상정책과장과 통상국장, 통상교섭조정관 등을 역임했다.1982년에는 미국 하버드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다.… - 2017.05.21 12:30:05
대표이미지
[포토] 文대통령 일부내각·청와대 참모진 인선 발표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전 일부 청와대 참모진 및 내각 인선에 대해 발표했다. 왼쪽부터 청와대정책실장 장하성(고려대 교수),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정의용(아시아정당 국제회의상임위원장), 외교안보특보 홍석현(한국신문협회 고문), 외교부 장관 후보자 강경화(UN사무총장 정책특보), 국민경제자문회의 부의장 김광두(서강대 경제학과 석좌교수… - 2017.05.21 12:08:19
대표이미지
文정부, 첫 외교부 장관에 강경화 유엔(UN) 사무총장 정책특보 지명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문재인 정부 첫 외교부장관 후보자에 강경화(62) 유엔(UN) 사무총장 정책특보가 지명됐다.강 후보자는 한국 여성으로서 유엔 기구의 최고위직에 진출한 입지전적 인물로 국회 인사청문회 절차를 거쳐 외교장관에 정식으로 임명되면 70년 외교부 역사상 최초의 여성 장관이 된다. 피우진 보훈처장에 이어 문재인 정부에서 또 하나의 ‘유리천장’을 뚫… - 2017.05.21 11:57:55
대표이미지
‘피고인 박근혜’ 23일 '첫 재판' 열린다
[에너지경제신문 이수일 기자] 박근혜(65) 전 대통령의 형사재판이 이틀 앞으로 다가오면서 세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는 오는 23일 ‘비선 실세’ 최순실(61)씨와 공모해 대기업에서 총 592억 원대 뇌물을 받거나 요구·약속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박 전 대통령의 첫 공판을 연다.탄핵 뒤 헌정 사상 세 번째로… - 2017.05.21 11:5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