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북한, "누구든 도발징후 보이면 선제공격 할 것"
[에너지경제신문 나유라 기자] 북한은 어느 누구든 사소한 도발 징후를 보이면 선제공격으로 맞서겠다고 강조했다.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아태평화위) 대변인은 13일 담화를 통해 미국의 핵 항공모함 칼빈슨호의 아시아 지역으로의 이동등을 거론하며 "그 누구이든 사소한 도발의 징후라도 보인다… - 2017.01.13 20:31:55
대표이미지
이인제, 네 번째 대선 도전 "반기문 함께 경쟁하자"
[에너지경제신문 송재석 기자] 새누리당 이인제 전 최고위원이 생애 네 번째로 대통령선거에 도전하기로 결심을 굳혔다. 이 전 최고위원은 오는 15일 국회에서 대선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이라고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13일 밝혔다.앞서 이 전 최고위원은 지난 1997년 국민신당을 창당해 대선에 출마했으나 3위에 그쳤고, 2002년에는 새천년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서 노… - 2017.01.13 17:17:03
대표이미지
대권 행보 스타트…반기문 현충원 방문 "朴대통령은 국가원수"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13일 국립현충원 방문으로 대권을 향한 발걸음을 뗐다. 반 전 총장은 이날 현충원 방명록에 "지난 10년간 UN 사무총장으로서 세계평화와 인권 및 개발을 위해 노력한 후 귀국하였습니다"라며 "대한민국의 더 큰 도약을 위해 미력이나마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적었다.전날 귀국 메시지에서 "제 한 몸 불사를 각오가 돼 있… - 2017.01.13 14:34:29
대표이미지
‘뇌물혐의’ 반기문 조카 반주현, 뉴욕대 겸임교수 ‘물거품’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뇌물죄 혐의로 미국에서 기소된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 씨가 뉴욕대(NYU)에서 부동산 관련 강의를 하기로 예정됐다가 뇌물 혐의로 미국 연방법원에 기소되면서 없던 일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포스트는 반주현 씨가 연방 사법당국에 체포된 데 따라 뉴욕대가 반 씨와 갈라섰다고 보도했다.이 신문은 "반 씨가 이번 학기에 ‘부동산… - 2017.01.13 14:12:11
대표이미지
문재인 31%, 반기문 20%…바빠진 대선 주자들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반기문 전 유엔사무총장이 12일 귀국 기자회견에서 "정권교체가 아닌 정치교체를 이뤄야 할 때"라고 말하며 사실상 대권 도전을 선언했다. 다른 대선주자들의 발걸음도 빨라지는 모습이다. 차기 지지율 조사에서는 문재인, 반기문, 이재명 빅3구도가 여전했다. 그러나 차기주자간 격차는 10% 안팎에 달할 정도로 차이는 커지는 모습이다. 여론조사 전… - 2017.01.13 11:07:28
대표이미지
반기문, "정권교체 아닌 정치교체 이뤄져야"
[에너지경제신문 윤성필 기자] 대한민국 정치판을 요동치기 할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0여년의 사무총장직을 마치고 귀국했다. 그의 귀국은 한국 정치판에 핵 폭풍을 몰고 올 전망이다. 반 전 총장은 12일 오후 5시 30분 아시아나 항공편을 타고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다. 입국장 앞에는 반기문 지지층 수백명이 나와 반 전 총장을 반겼으며, 내외신 기자들의 뜨거운 취재경쟁이 벌… - 2017.01.13 08:16:44
대표이미지
반기문 귀국, 요동치는 정치권… 새판짜기 ‘급물살’
[에너지경제신문 한상희 기자] 유력한 차기 대권주자로 꼽히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귀국으로 정치권이 요동을 치고 있다. 탄핵사태를 거치며 지리멸렬해진 범여권에 ‘유력 주자’가 착지함으로써 야권이 일방적으로 주도해온 대선판에 변수로 작용할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기 때문이다. 당장 정치권 전체가 ‘반기문 귀국’이라는 새로운 변수 앞에 초긴장 상태에 접어든 표… - 2017.01.12 17:56:22
대표이미지
10년만에 돌아온 반기문, 넘어야 할 '3대 장벽'
[에너지경제신문 박성준 기자]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12일 귀국과 함께 대선주자 행보대열에 본격 합류하면서 조기대선 서막이 올랐다. 반 전 총장은 일단 언론인, 외교관 출신 등의 참모진 10여명을 주축으로 정치적 행보를 시작한다. 반 전 총장은 귀국 후 설연휴까지는 기존 정치권과 거리를 두면서 이념과 진영을 아우르는 ‘국민통합’ 행보에 나설 방침이다. 반 전 총장은… - 2017.01.12 17:39:0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