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6월 15일(토)
에너지경제 포토

김기령

giryeong@ekn.kr

김기령기자 기사모음




삼일PwC, 기업 가치제고 돕는 밸류업지원센터 출범

에너지경제신문   | 입력 2024.05.28 15:17

계획서 제출부터 향후 실행 컨설팅까지 ‘맞춤형 원스톱 자문’

삼일PwC

▲삼일PwC가 기업 밸류업 지원을 위해 밸류업지원센터를 출범한다고 28일 밝혔다. 사진은삼일PwC 밸류업지원센터 홈페이지 화면.

삼일PwC는 기업가치 제고계획 공시를 포함한 기업의 밸류업 노력을 실질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밸류업지원센터를 출범한다고 28일 밝혔다.


밸류업지원센터는 거버넌스센터, 지속가능성팀, 상장기업지원센터, 일본을 포함한 해외 비즈니스 플랫폼 등 삼일PwC 내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다.


최근 금융위원회는 코리아 디스카운트(국내 주식의 저평가 현상) 해소를 위한 종합적인 정책으로 기업가치 제고계획을 발표하고 이에 대한 가이드라인 및 해설서 제정안을 지난 24일 확정했다.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기업가치 제고계획을 공시하고자 하는 기업은 자율공시 형태로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기업에는 3대 분야 8종 인센티브를 포함한 여러 혜택이 제공된다. 정부는 가치 제고 노력과 성과가 있는 기업 투자에 활용되도록 3분기 안에 '코리아 밸류업 지수'를 개발하고 4분기까지 상장지수펀드(ETF)를 출시하기로 했다.


다만 기업가치 제고계획 공시의 경우 가이드라인에 담긴 모든 사항의 열거식 기술을 지양하고 기업의 개별 특성과 주주 및 시장 참여자의 관심 등을 고려해 중요한 내용 위주로 공시해야 한다. 만약 허위로 공시하면 불성실공시법인으로 지정되거나 불공정거래 조항이 적용될 수 있다. 이런 이유로 기업들의 보고서 작성 부담이 커질 거란 우려가 나온다.




밸류업지원센터는 공시 관련 기업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금융위원회가 발표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이 성공적으로 안착되도록 계획서 작성부터 향후 실행을 위한 컨설팅까지 최적의 토탈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용범 삼일PwC 밸류업지원센터장은 “기업의 실질적인 밸류업 달성과 이를 통한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해서는 밸류업 공시 자체에 초점을 맞추기보다 기업별 저평가 원인을 정확히 진단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비즈니스 전략의 재점검이 중요하다"며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기업 가치제고 계획의 방향을 설정해 선택과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배너